미샤 글레니가 해커집단 ‘Anonymous’의 이야기를 통해 현재 인터넷 보안의 근본적 문제를 지적하고, 사이버 보안을 위한 해커 고용을 제안한다.

사이버 보안에 수백만 달러를 투자함에도 불구하고, 한가지 근본 문제는 주로 무시되어 왔습니다: 악성 코드를 만드는 사람은 누구일까요? 지하세계의 탐정 미샤 글레니는 전세계에서 유죄 판결을 받은 몇몇 해커들을 소개하며 놀라운 결론에 이릅니다.

네이버지도 상위등록

네이버 지도순위로
매장 및 가게를 홍보하세요.

통합홈페이지

네이버, 구글
사이트 상위노출